정부 부채를 눈덩이로 시각화

Marcus Lu

국가부채가 일본이 257%의 비율로 1 위를 차지했지만 이는 놀라운 일이 아니다. 일본의 GDP 대비 부채 비율은 1990년대에 처음 10%를 넘어 섰고 2010년에는 200%에 도달한 최초의 선진 경제(국가)가 되었다. 이러한 심각한 부채 부담은 비 전통적 통화 정책의 결과로 발생하였으며, 이런 통화정책의 상당수는 일본에서 (역사상) 처음으로 채택되었. 예를 들어 1990 년대 후반 일본은행은 디플레이션에 대응하고 경제 성장을 촉진하기 위해 금리를 0%로 설정했다.이 낮은 자금 차입 비용은 기업과 정부가 부채를 훨씬 더 자유롭게 축적할 수있게 했으며 2008년 이후 다른 선진국에서도 널리 사용되었다.


원문보기

조회수 10회댓글 0개